[보도자료] ‘롯데시네마 브로드웨이’로 상영관 확정한 제15회 퀴어영화제, 사전•현장 자원활동가 모집으로 6월 18일 개막 신호탄 쏘아 올려

2015-05-11

[2015퀴어영화제 보도자료]

발송일: 2015 5 11일 월요일



‘롯데시네마 브로드웨이로 상영관 확정한

15회 퀴어영화제,

사전•현장 자원활동가 모집으로

6 18일 개막 신호탄 쏘아 올려


자활모집2015.jpg

15회 퀴어영화제(위원장 홀릭, www.kqff.co.kr)가 롯데시네마 브로드웨이 6관으로 상영관을 최종 확정하며 자원활동가 모집에 나섰다.

퀴어영화제는 오는 517()까지 자원활동가를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사전자원활동과 현장자원활동으로 나뉜다. 사전자원활동은 영화제가 시작되기 전인 5 25일부터 6 17일까지, 현장자원활동은 영화제 기간인 6 18일부터 6 21일까지 진행된다.

모집대상은 5 24일 사전교육에 참석이 가능한 자로, 퀴어영화를 사랑하고 즐기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활동가들에게는 자막제작과 진행보조, 현장기록 등의 역할이 주어질 예정이다. 자원활동 신청은 접수URL(http://goo.gl/hA5a4F)을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정보는 퀴어영화제 공식 홈페이지(www.kqff.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원활동가 모집과 함께 공개된 상영관 확정 소식은 많은 영화팬들의 환영을 받고 있다. 올해 퀴어영화제가 열릴 롯데시네마 브로드웨이 6관은 그간 다양한 독립예술영화가 상영된 공간으로, 한국 영화계의 다양성을 위해 힘써온 퀴어영화제에 그 의의를 더한다는 평이다.

한편, 지난 4 21일 국내 상영작을 발표하며 화제를 모은 제15회 퀴어영화제는 오는 6 18일 개막을 한달 여 앞두고 국내외 최종 상영작 라인업 확정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

[사진첨부]

- 15회 퀴어영화제 자원활동가모집 웹자보

참고자료 #1. 퀴어영화제(Korea Queer Film Festival, KQFF)?

: 2001년 무지개영화제로 시작된 퀴어영화제는, 매년 서울에서 열리는 퀴어문화축제와 함께 개최되는 영화축제입니다. 한국 문화의 다양성을 높이고 레즈비언(Lesbian), 게이(Gay), 양성애자(Bisexual), 트랜스젠더(Transgender)를 포함한 성소수자의 인권과 문화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문의: 퀴어영화제 사무국 (전화) 0505-303-1998, (이메일) kqff@kqff.co.kr